2020-08-04(화)  편집 11:21  
로그인 | 회원가입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추가
         
  
AI, 코로나 예측부터 치료제 개발 등 전주기 활약
KISDI, "고품질 데이터 중요…개인 정보보호 문제 선결 필요"
[기사입력 2020-07-03 06:45]
△코로나19 사태 해결에 인공지능 시스템의 활용이 늘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위기 대응을 위해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가 적극 활용되면서 그 가치가 주목받고 있다.

3일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가 최근 발간한 '코로나19 위기 대응을 위한 AI·데이터 활용 사례'에 따르면 이번 코로나19 대응 과정에서 AI·데이터는 전염병의 시작(예측)부터 종식(치료약 개발)까지 이르는 국가방역체계 전주기에 걸쳐 활용됨으로써 코로나19 위기에 효과적으로 대응 가능하게 했다.

현재의 AI 기술은 인간의 지능을 복제하는 것과는 거리가 멀지만 경로추적, 환자진단, 무인 현장대응, 신약·백신 개발 등에서 큰 도움이 될 수 있다는 것을 입증했다.

자연어 처리, 음성인식 등을 활용한 대화형 로봇과 데이터 분석, 안면인식 등 AI 애플리케이션 차원의 기술 발전이 이러한 활용의 밑받침이 되고 있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전 지구적 차원에서 큰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인류의 재난 극복 노력에 AI와 빅데이터가 보완적으로 결합될 경우 긍정적인 성과를 얻을 수 있다.

바이러스 자체와 환자 데이터를 기반으로 인공지능(AI)을 통해 패턴을 식별하고 이러한 결과를 진단과 치료에 활용하려는 노력이 이어지고 있다.

우선 AI와 빅데이터를 활용해 집단 감염이 발생할 위험 지역과 발생 규모를 예측, 국민들에게 위험성을 알리고 유입 차단을 통해 팬데믹으로의 확산을 막는 등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했다.

감염병 확산 예측 기술은 복잡한 수학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출발했으며 각국의 인구통계, 교통·통근, 의료보건자료 등의 빅데이터를 수용함으로써 예측의 정확도가 개선되고 있는 추세다.

캐나다 스타트업 '블루닷(BlueDot)'은 지난해 12월 전염병이 확산할 것이라는 보고서를 발간하며 코로나19 확산을 신속하게 예측한 바 있으며 SNS를 통해 수집 가능한 가족력과 생활습관을 포함한 개인·임상·여행·소셜 데이터를 결합 분석할 경우 개인별 위험 프로파일과 건강 결과 예측 정확도를 높일 수 있다는 연구 결과도 나왔다.

유입 차단 부문에서는 국제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해 전 세계 빅데이터(외국인 로밍 데이터 등)를 확보하고 이를 기반으로 전염병의 유입을 사전에 차단할 수 있다.

특히 전염병 발병지역, 노출 현황 등 각종 데이터를 AI로 분석해 방문지역의 전염병 위험 정도에 관한 정보를 제공하며 전염병 확산 국가로 방문했을 경우, 국가관리기관에 통보해 방문자를
관리할 수 있도록 한다.

현장 대응 분야에서는  AI를 활용해 신속·정확하게 판독과 진단을 수행하는 동시에 의료 자원 관리를 최적화할 수 있으며 지능형 로봇과 드론 등을 통해 대면 접촉을 최소화한 상태에서 의료현장을 효율적으로 관리함으로써 의료 인력의 업무 부담을 감소시킨다.

특히 AI 기반 진단, 무인 현장 대응, 의료 자원 관리 최적화 등이 가능하다.

확산 방지 분야에서는 AI를 활용해 확진자의 이동 경로 추적과 자가 격리자 관리, 일반 시민의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 여부 감지, 바이러스 확산의 사회적 위험요소를 파악할 수 있게 한다.

신약과 백신 개발분야에서는 백신과 치료제 개발에 사용되는 바이러스 단백질 구조 분석을 보다 빠르고 효율적으로 진행하기 위해 AI 기술을 활용함으로써 임상에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을 절약하게 한다.

KISDI는 "전염병 발병 등 국가 재난시를 대비한 국가방역체계 수립에 있어 AI·데이터를 적극 활용하는 것은 방역체계 성능을 고도화하고 국민 안전을 도모하는 데 크게 기여한다"며 "AI·데이터를 활용하여 원하는 성과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고품질의 데이터 확보가 중요하지만 이 과정에서 개인정보보호·관련 인권 문제 등의 선결과제도 존재한다"고 말했다. 


강찬우 기자  ehealth@e-healthnews.com
<Copyrights ⓒ e헬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의견 보기 전체보기 (총 0건)
No 내용 글쓴이 작성일
등록된 독자의견이 없습니다.
독자의견 쓰기
작성자 이메일
제  목
내  용
비밀번호

 
많이 본 기사 더보기
화제기사 더보기
뉴스뒷담화더보기
"의대 정원 확대, 처우는 어쩌고?"
환자 권익 vs 주머니 채우기
"의대 정원 늘리기, 왜 지금인가?"
"누구를 위한 첩약 급여화인가?"
첩약 급여화, 이대로 좋은가

 
 

(주)이헬스통신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36 승일벤처타워 405호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 327번길 55, 105-1503 등록번호 : 경기 아 51416
등록연월일 : 2015.10.05 발행인 : 황동원 / 편집인 : 강찬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주
TEL : 02) 856 - 7051~3 / FAX : 02) 856 - 7057 / E-mail : webmaster@e-healthnews.com
Copyright(c) 2005 E-Health.INC., All Right Reserved.